목포의 힘

보도자료

박지원 상임중앙선거대책위원장, 선대대책위원회의 모두발언
의원실 | 2017.04.25 10:41 | 읽음 138


요즘 너무 네거티브가 많다. 특히 호남에 가면 ‘안철수가 대통령이 되면 공무원 봉급 30%를 삭감한다’, 심지어 ‘MB아바타, MB정부 행정관으로 근무한 의원이 있다’, , ‘이 모 의원과 7촌간이다’, ‘박지원은 이 모 의원과 사돈 관계다’, ‘MB 정책기획위원회에서 기획위원으로 안철수 후보가 일했다’는 것이다.
 
그런 식으로 하면 안철수 후보는 김대중 정부 정책기획위원회에서 기획위원을 가장 먼저 했다. 김대중 대통령을 모시고 저와 함께 청와대에서 회의한 적도 있다. 대개 대통령은 정책기획위원회에 학자들이나 상당한 정책 능력이 있는 분들을 약100여명을 두고 의견을 듣는다. 그런데 그러한 것을 두고 너무 심하게 하는 것 같다.
 
또 ‘박근혜 前대통령을 사면 할 것이다. 불가분의 관계가 있다’는 것은 이미 우리가 많은 유세를 통해서 해명했기 때문에 여기에 너무 집착해서 자꾸 방어를 하는 것은 오히려 잘못이라고 생각한다. 선거는 공격이다. 방어가 아니다. 방어하기 시작하면 그 프레임에 갇힌다. 우리가 좀 더 적극적으로 움직여야 한다. 바닥 민심이 움직이고 있다.
 
오늘 프랑스 대통령 선거에서 원내의석이 1석도 없는 신생정당 마크롱 대통령 후보가 결선투표에 진출하고 대통령이 가능하다는 것을 보면 많은 것을 시사한다. 우리는 원내의석 40석을 갖고 있다. 그렇기 때문에 더 패권 정치를 하지 않고, 더 협치 할 수 있다는 것을 적극적으로 홍보하면서 공격적으로 정책위주의 선거운동을 계속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 여러분이 노고에 감사드린다.

목포의 힘

국회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 국회의원회관 615호 Tel. 02-788-2588 Fax. 02-788-0215

목포 | 전남 목포시 용해동 152-23 2층 Tel. 061-285-7880 Fax. 061-285-78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