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의 힘

보도자료

박지원 前 대표, 전남 고용ㆍ산업위기지역 지원 국비 179억 확보 (180908)
의원실 | 2018.09.08 09:53 | 읽음 23

박지원 前 대표, 전남 고용ㆍ산업위기지역 지원 국비 179억 확보

정부 목적예비비 집행사업에 목포시 건의사업 4건 121억 반영(남해안철도 건설 100억, 용해2지구 백련펌프장 하수관거정비 11억8천, 해양쓰레기 정화사업 1억5천 등)

해남군 5건 36억, 영암군 1건 4억, 전남공통 3건 18억 등도 반영... 지역경제 위기극복 ‘마중물’ 기대

박 前대표, “김영록 전남지사, 김종식 목포시장, 전남 국회의원들과 적극 협력해 국회 예산심의에서 지역발전예산 최대한 챙기겠다.”

 

박지원 前 대표(전남 목포, 민주평화당)는 8일, “고용ㆍ산업위기지역 지원 지원을 위한 정부의 목적예비비 집행사업에 전남지역 13건 179억원(목포시 4건 121억원)을 반영했다”고 밝혔다.

 

정부는 지난달 30일 고용ㆍ산업위기지역에 대한 실효성 있는 지원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추석 전에 목적예비비를 추가 투입하기로 결정한 데 이어, 7일 오후 김동연 부총리에게 구체적인 방안을 보고해 사실상 확정됐다고 한다.

 

박지원 前 대표는 “목포시 사업 중 특히 남도 음식문화거리 조성사업은 신규사업으로 목포종합수산시장 일대에 내년까지 총사업비 50억원(전액국비)을 투입해 상가시설 20개소를 조성하는 것으로, 수산시장 상권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박 前 대표는 또 “위기지역 중소기업 R&D역량 제고사업(10.4억), 미래이동수단 사용자경험랩증진 기반구축사업(5억), 기업맞춤채용연계 전문인력 양성사업(3억) 등이 지역의 어려운 중소기업을 지원하고 청년일자리를 창출하는데 ‘마중물’ 역할을 할 것”이라면서, “김영록 전남지사, 김종식 목포시장, 전남 국회의원들과 적극 협력해 해경 서부정비창 건설(2천578억), 수산식품종합수출단지 조성(942억) 등 현안사업 예산이 국회에서 빠짐없이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2018년 9월 8일

박 지 원 의원실

목포의 힘

국회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 국회의원회관 615호 Tel. 02-788-2588 Fax. 02-788-0215

목포 | 전남 목포시 용해동 152-23 2층 Tel. 061-285-7880 Fax. 061-285-78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