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의 힘

보도자료

박지원 前대표, 목포 문태고 별관동 개축 확정, 사업비 31억 6천만원 전액 교육부 예산으로 지원 확보_191121
의원실 | 2019.11.21 10:11 | 읽음 36

[박지원 의원실] (보도자료) 박지원 前대표, 목포 문태고 별관동 개축 확정, 사업비 31억 6천만원 전액 교육부 예산으로 지원 확보_191121

 

국립목포대 학생회관 리모델링 예산도 내년 교육부 총사업비 조정으로 23억원 증액 예정

 

- 박 前 대표, “최근 교육부 심의에서 재난위험시설 D등급 확정, 별관동 개축비용 31억 6천만원 전액 교육부 예산 지원 받을 예정”

- “목포대 학생회관 리모델링 예산 부족분 23억원도 내년에 교육부가 총사업비를 조정해 지원하겠다고 밝혀... 학생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교육환경에서 생활할 것으로 기대, 적극 협력?지원해 준 유은혜 부총리께 감사드린다.”

- “전남교육청의 교직원 교육문화시설 건립과 전남과학교 이전?증설, 목포해양대의 대학평가지표개선 건의 등도 교육부와 지속적으로 협의해 좋은 성과 거둘 것”

 

박지원 前대표(전남 목포, 대안신당)는 21일 “문태고 별관동(교실건물)이 최근 교육부 재난위험시설 심의에서 D등급을 받아 개축이 확정됐다”면서, “특히 사업비 31억 6천만원 전액을 교육부 예산으로 확보해 별관동 개축이 신속하게 이뤄질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문태고 학생들의 교실로 사용되고 있는 별관동은 1983년 준공된 지상3층, 지하1층의 노후 건물로 기둥과 보, 슬래브 등이 철근 부식으로 곳곳에 균열이 생겨 안전문제가 심각한 상황이었다. 이에 학교 측에서는 지난 8월 정밀안전진단을 실시하고 전남교육청을 거쳐 교육부에 재난위험시설 심의를 요청했고, 박 前대표가 유은혜 교육부총리를 직접 면담해 건의하는 등 적극 지원한 끝에 교육부 심의를 통과하고 예산도 전액 지원받게 됐다.

 

한편 국립목포대학교가 추진하는 학생회관 리모델링 및 증축사업은 정부예산안에 116억원이 반영됐으나, 리모델링에 필요한 예산 23억원이 부족한 실정이었다. 이에 박 前대표가 유 부총리에게 예산증액을 요청했고, 교육부가 내년에 총사업비 조정을 통해 23억원을 추가로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박 前대표는 “문태고 별관동 개축과 목포대 학생회관 리모델링 사업에 국비예산을 지원받게 돼 신속한 사업추진이 가능해졌고, 학생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교육환경에서 생활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적극 협력하고 지원해 준 유 부총리께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박 전대표는 이어 “전남교육청의 교직원 교육문화시설 건립과 전남과학교 이전?증설, 목포해양대의 대학평가지표개선 건의 등도 교육부와 지속적으로 협의해 좋은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2019년 11월 21일

국회의원 박지원

목포의 힘

국회 |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1 국회의원회관 615호 Tel. 02-788-2588 Fax. 02-788-0215

목포 | 전남 목포시 용해동 152-23 2층 Tel. 061-285-7880 Fax. 061-285-7862